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6년05월19일 11시26분 ]



◈ 5. 21. 11:00~14:00 부전동 소재 부산글로벌빌리지에서 영어로 중고품을 사고파는 벼룩시장 열려
◈ 원어민 강사가 함께 참여해 유익함과 재미 동시에 느끼며 자녀들에게 절약의 중요성도 느끼게 할 수 있는 좋은 기회

  부산시와 부산시 교육청이 공동으로 조성한 부산글로벌빌리지에서 5월 21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2시까지 영어 벼룩시장이 열린다.

  이번 행사는 매년 150팀 이상이 판매자 신청을 하고, 2,000여명이 참여하는 등 시민과 학생들에게 많은 관심과 인기를 얻고 있다. 판매 참가자들은 집에서 사용하지 않는 학용품, 의류, 장난감, 도서류 등을 가지고 나와 직접 제작한 영문 광고, 문구 등을 활용해 판매하고, 자신에게 필요한 물건을 찾은 구매자들도 판매자와 영어로 대화를 나누며 제품을 구매하는 등 경제관념도 익히고 실생활 영어 구사도 동시에 체험할 수 있다.

  일반적인 벼룩시장과는 달리 여기에서는 미리 환전소에서 ‘BGV 달러’라는 모의 지폐를 환전해 사용하여야 하고, 모든 거래에는 영어만 사용해야 한다. 환전소에서부터 외국인 강사를 통해 영어로 화폐를 교환해야 하는데, 영어가 다소 부족한 경우 ‘바디랭귀지’까지 동원해 환전을 하는 모습도 연출돼 행사장을 찾은 사람들의 웃음을 자아내기도 한다.

  영어 벼룩시장 행사를 주최하는 부산글로벌빌리지에서는 영어에 익숙지 않은 참가자들을 위해 물건을 사고 팔 때 주로 사용하는 영어 문구를 담은 종이를 나눠준다. BGV의 원어민 강사들도 각 부스를 방문하면서 영어로 물건을 사고 파는 것을 도와주는 등 적극 행사에 참여할 예정이다.

  영어 벼룩시장에서 물건을 판매하기를 원하는 참가자들은 사전에 부산글로벌빌리지 홈페이지(www.bgv.co.kr)에서 신청을 해야 한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부산글로벌빌리지 담당자에게 직접 문의(☎051-980-8500)하면 된다.

  부산글로벌빌리지 관계자는 “지역 주민들을 위해 매년 개최되는 영어 벼룩시장은 적극적인 홍보로 판매 신청자와 행사 참여인원이 계속 확대되고 있으며, 앞으로도 판매 물품의 다양화, 행사의 내실화로 우리지역의 특화된 벼룩시장이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부산시 관계자는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자녀들과 함께 온 가족이 아나바다의 의미를 다시 한번 나누고 경제관념, 절약 정신 등을 영어체험과 더불어 배울 수 있는 영어 벼룩시장으로 이번 주말 나들이를 가보는 것은 어떨가”라고 전했다.

부산시자료재공 휴먼누리 변홍섭 기자

올려 0 내려 0
변홍섭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해외구매 소비자피해, 국제거래 소비자 포털 사이트에서 해결 (2016-05-19 11:29:21)
애견인과 시민이 다~같이 즐긴다! (2016-05-19 11:24:18)
검색된 설문이 없습니다.